김해시, 작년 역대 최고 이웃돕기성금 답지

  • 즐겨찾기 추가
  • 2021.03.06(토) 19:38
지자체뉴스
김해시, 작년 역대 최고 이웃돕기성금 답지
1,112건 21억3,700만원 모금 취약계층 지원
  • 입력 : 2021. 01.15(금) 19:32
  • 황용환 기자
[sdatv=황용환 기자] 김해시는 2020년 한 해 동안 기탁 받은 이웃돕기 성금(품)이 역대 최대 규모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지난해 1월부터 12월 말까지 총 1,112건, 21억3,700만원의 이웃돕기 성금과 성품이 시에 기탁됐다. 2019년과 비교하면 기탁건수는 5%(2019년 1,059건), 기탁액수는 0.42%(2019년 21억2,800만원) 증가한 규모이다.

코로나19로 경제적 어려움은 가중됐지만 어려울 때 서로 도와야 한다는 시민의식과 온정의 손길이 더 늘었기 때문에 역대 최대 기탁이 이뤄진 것으로 시는 풀이했다.

지난해는 코로나19로 인해 감염병 예방을 위한 마스크와 손소독제 등 방역물품 기탁이 다수였고 남 다른 이웃 사랑을 실천한 익명의 기부자들도 잇따랐다.

이름 밝히기를 원치 않는 관내 기업체 대표가 1억원의 성금을 기탁해 취약계층에 생필품꾸러미 500개를 전달할 수 있었으며 또 자신이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을 때 시에서 많은 도움을 받았다며 만기된 적금 1,000만원을 찾아 시민복지과로 달려온 개인 기부자도 있었다.

시는 이렇게 기탁된 성금과 성품을 경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시에 거주하는 기초수급자, 차상위계층 등 생활이 어려운 3만7,074세대와 장애인시설·노인시설 등 사회복지시설 2,040개소에 지원했다.

허성곤 시장은 “2020년 한 해 동안 어려운 이웃들에게 따뜻한 온정을 베풀어 주신 후원자 분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를 드리며 앞으로도 어려운 이웃들을 찾아 필요한 도움을 주는 데 더 많은 노력과 관심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황용환 기자 sdatvgh@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