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시, 스마트 교통체계 본격 운영

  • 즐겨찾기 추가
  • 2021.04.23(금) 17:52
물류/교통
진주시, 스마트 교통체계 본격 운영
8일부터 시내 90개 교차로에 감응신호 교차로 운영
  • 입력 : 2021. 03.05(금) 22:41
  • 강영훈 기자
사진=2020년 6월 조규일 시장 현장 점검
[sdatv=강영훈 기자] 진주시(시장 조규일)는 진양호로, 강남로, 남강로 등 시내 90개 교차로에 감응신호 시스템을 구축하고 3월 8일부터 본격 운영한다고 밝혔다.

시는 판문동 일대 8개 교차로에 대한 감응신호 시스템의 시범 운영 결과를 바탕으로 90개 교차로에 대한 도심지형 감응신호 시스템을 본격 운영하기로 했다.

진주시에서 운영되는 도심지형 감응신호 시스템은 교차로의 차량 통행량과 인접 교차로 신호 연동을 감안하여 방향별 최소시간을 부여하게 된다. 가장 특징적인 것은 대기 차량의 유무에 따라 신호시간을 최소한으로 부여하여 주도로의 차량소통을 원활하게 하는 것이다.

또한 인공지능 영상 기반의 차량검지시스템을 도입하여 차량 운전자가 노면에 표시된 파란색 감응신호 구역 내에 정확히 정차하지 않아도 원활히 운영되도록 첨단기술을 적용하였으며, 보행자는 횡단보도 양쪽에 설치된 보행버튼을 누르고 기다리면 신호 주기에 맞추어 보행신호가 들어온다.

진주시 관계자는 “도심지형 감응신호 시스템은 시민의 안전과 교차로의 원활한 차량 소통에 주안점을 두고 운영할 계획이며 시민 생활에 조기 정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강영훈 기자 gnpfflzjs1@naver.com